Lexis Activity

[2021.10.08 Friday activity] 탈 만들기

오늘은 Hand craft 활동으로 <탈 만들기>를 했습니다. 👹


먼저 탈로 유명한 마을 ‘안동 하회마을’을 간단히 소개하고 탈의 재료, 기원,
유명한 탈놀이에 대한 설명을 들었어요.

한국의 신분 제도를 반영했다는 특징과 턱에 따른 탈의 종류도 알아 보았고요.
9개의 전통 탈은 국립 중앙 박물관에 보존되어 있다는 점!
다시 한번 기억해주세요~ 🙂

탈 중 ‘이매탈’은 입과 턱이 없는 모습으로 특이하게 다가옵니다. 이 이매탈과 관련한 탈 만든 이의 시초에 관한 설화도 함께 공부했어요.
흥미로워하는 학생들의 모습이 인상적이었어요 🙂

우리의 탈은 신라, 백제 시대의 유물과 유사한 점이 많아 한국 민족의 정서를 담고 있어요.
우리가 잘 아는 베네치아의 가면 역시, 과거 신분 사회의 억압에서 벗어나고자 서민들이 자신의 신분을 감추기 위해 쓰기 시작했는데요. 과장되고 화려한 모습은 귀족의 마음에도 들었고 현대에 이르러서는 모두의 잔치로 발전했습니다. 🦹‍♀️ 🦹‍♂️

가면과 탈은 모습과 사용법 등 여러 차이가 있지만 신분과 빈부의 격차, 인종과 민족의 구분을 없애고 인간을 존중하는 마음인 인류애를 담고 있다는 점에서 같은 특징을 보인다는 것도 알아 두세요~🤍

이렇게 탈에 대한 공부를 마친 후 본격적으로 탈 만들기에 돌입했습니다! 🎨
마음에 드는 탈을 하나씩 고르고 각자의 예술적 감각과 창의성을 발휘하는 모습이 멋집니다 🤗

완성 후 광택을 주는 마감제까지 꼼꼼하게 바르고 약간의 건조 시간을 가졌어요.
예쁘게 마무리된 탈을 쓰고 다같이 찰칵 😎📸

한국의 문화! 탈에 관한 추억을 이렇게 하나 만들어 갑니다~
오래오래 간직하길 바라요 👍

Lexis Activity

Squid Game 오징어 게임 Dalgona Challenge & How to Make Dalgona at Home

Have you watched ‘Squid Game’ 오징어 게임? This short series on Netflix has been the talk of town recently and if you did, you will know what we got up to! Yes, we made ‘dalgona’ 달고나 at Lexis Korea!

Dalgona is a nostalgic snack for Korean people, made with just two ingredients – sugar and baking soda. It seems easy to make, but it’s difficult to perfect. You will see that following the Squid Game hit, many have been making Dalgona at home, and we wanted our students to experience this too! Of course, without the deadly stakes. 😉

Would you try making dalgona at home too? Our students had so much fun and we encourage you to give it a go too! Scroll down to check out How to Make Dalgona at Home so you could give this Squid Game Challenge a try!

지난 주 렉시스코리아에서는 달고나 만들기 수업을 진행하였어요!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으로 인해 요즘 달고나의 인기가 외국인들에게까지도 퍼져 학생들도 설레는 마음으로 수업에 참여했답니다.

본격적인 만들기 체험에 앞서 달고나가 무엇인지 설명을 듣고 있네요!

달고나는 한국의 추억의 간식 중 하나로 1970-80년대까지 아이들의 길거리 음식으로 큰 인기를 끌었다고 해요. 국자와 설탕, 소다만 있으면 달콤한 간식이 만들어지니 아이들이 정말 좋아했을 것 같아요.

달고나를 전 세계에 유명해지게 해준 ‘오징어 게임’에서는 사실 달고나가 어떻게 만들어지는 자세히 나오지는 않았지만,

저희의 친절한 인턴 한수아 님이 어떻게 만들어야 하는지 보여주시며 설명해주신 덕분에 바로 만들기 체험을 시작할 수 있었어요.

설탕을 국자에 넣고 불 위에서 저으며 녹이다가 다 녹으면 베이킹 소다 한 꼬집을 넣고 불 없이 빠르게 저어주는 작업을 하면 돼요.

살짝 부풀어 오르고 갈색을 띠게 되면 바닥에 달라붙지 않도록 베이킹소다를 뿌린 판 위에 부어줍니다. 살짝 기다렸다가 누르개로 눌러주고 모양 틀로 모양을 내줍니다. 그러면 완성!!!

모양을 잘 내는게 생각보다 어려웠는데 저희 학생들은 몇 번만에 예쁜 모양들을 만들어내더라고요!저희 학생들이 만든 뽑기 너무 예쁘지 않나요? 😊

달고나 완성 후 찍어낸 모양대로 뽑기도 하고, 추억으로 예쁘게 포장해서 갖고 가기도 했어요.

달고나 만들기는 매우 쉬워 보이지만 완벽하게 만드려면 심혈을 기울여야 했는데요,

베이킹 소다를 넣는 시간, 넣는 양, 판에 붙는 시간이 잘 맞아야지 제대로 된 달고나를 만들 수 있다는 사실을 기억해두세요!

Let’s also learn some Korean words related to the Squid Game series whilst we are at it!

  • 오징어 [o-jing-eo] SQUID
  • 게임 [gye-im] GAME
  • 달고나 [dal-go-na] DALGONA
  • 상금 [sang-geum] PRIZE MONEY
  • 돈 [don] MONEY
  • 성공 [seong-gong] SUCCESS
  • 탈락 [tal-lag] OUT

If you do try, let us know how you go! Did you 성공? Would you win the 상금 if you were a participant in 오징어 게임? Or would you be 탈락 because your 달고나 broke?

Lexis Activity

[2021.9.17 Friday activity] 서울 역사사 박물관

광화문 근처에 있는 서울 역사 박물관을 다녀왔어요. 박물관 이름처럼 서울의 역사와 지도를 한 눈에 볼 수 있었던 흥미로운 시간이었습니다.

서울이 한국의 수도가 되기까지, 그 후로 지금까지 서울의 과거를 보며 지금은 상상하기 어려운 모습들이 신기하더라고요.

서울의 중심부를 축소하여 만든 곳에서 렉시스 학원도 찾아보고 방문해봤던 서울의 장소들, 살고있는 지역 등을 찾아보며 즐거워했어요. 지나온 시간 동안의 서울이 참 아름답고 많이 변한 것을 보니 신기하더라고요. 현재 살고 있는 서울의 역사들을 돌아보니 정말 인상 깊었습니다.

역사 박물관 안에 작은 도서관이 구비되어 있었는데 함께 간 학생, 벤이 한국어를 더욱 열심히 공부해서 서울 한국의 역사들을 책으로 공부하고 싶다고 하더군요. 그 꿈이 곧 이뤄지길 바라요!

하늘이 높은 가을 날 역사 박물관 근처 광화문과 경복궁도 겸사 겸사 둘러 볼 수 있어서 일석 이조의 시간이었습니다. 다음에 또 만나요!

Lexis Activity

[2021.09.10 Friday Activity] 용산도시기억전시관

이번 금요 활동에서는 용산도시기억전시관을 다녀왔습니다.

용산도시기억전시관 포스터

전시관은 1층과 2층으로 구성되어 있는데요.


1층에서는 한국 전쟁 이후 용산 도시 개발의 모습과 2009년 ‘용산참사’와 관련한 사진과 자료를 볼 수 있습니다.
‘용산 참사’는 2009년 1월 도시 재정비 사업 과정에서 재개발 보상과 관련해 철거민과 경찰이 대치하는 일이 있었는데요. 그때 화재가 발생하여 사상자가 생긴 안타까운 사건입니다.

1층 홀 중앙 미디어폴

가장 먼저, 1층 중앙에 9개의 스테인리스 기둥(미디어폴)이 눈을 사로잡습니다.
이는 옛날 남일당 건물의 옥상 망루를 본 떠 만든 것으로 ‘용산참사’의 모습을 담아냅니다.
예쁘게만 보이는 기둥이었는데 내용을 알고 나니 화려함 속 안타까움을 깊이 느낄 수 있었습니다.

한국 전쟁 이후의 참담한 모습을 담은 여러 사진과 연도 표를 엽서로 만나볼 수도 있습니다.

2층으로 들어서면 청룡이 우리를 맞이합니다. 버튼을 누르면 용이 움직이는 모습도 볼 수 있습니다. 2층은 용산 기지의 모습을 담은 사진, 영상, 문서 자료를 볼 수 있도록 아카이브룸을 마련하였습니다.

흥선대원군 집권 시기의 용산부터 2020년의 용산까지 거대한 연도 표로 한눈에 살펴볼 수도 있습니다.

한국 전쟁과 관련한 도시의 역사, 도시가 품고 있는 아픔을 다양한 시각 자료로 살펴볼 수 있어 가치와 중요성이 큰 시간이었습니다.


한국 역사에 관심이 많은 온라인 참여 학생도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으며, 오프라인으로 동행한 학생 역시 이곳 저곳을 사진에 담으며 도시의 발전 모습을 알아갔습니다.

Lexis Activity

[2021.09.03 Friday Activity] 서예

옛날 사람들은 공책과 볼펜 대신에 한지와 먹을 사용하여 글을 썼어요.
조선시대 사람들의 필기 생활을 체험하기 위해
렉시스 코리아 친구들이 서예 활동에 참여했습니다.

서예를 시작하기 전,
서예에 필요한 문방사우(붓, 벼루, 먹, 종이)에 대해서 새롭게 배웠답니다.
“문방사우”는 글을 쓰거나 그림을 그릴 때 함께 사용하는 친구 네 가지를 말해요.


귀여운 표현이죠?

벼루에 먹을 갈고 종이에 이름을 썼어요.
처음 다뤄 보는 한국식 붓과 종이인데도 금방 익숙하게 글을 썼답니다~

아래와 같이 각자 자신의 이름을 세로쓰기 해 보았어요.


이름을 쓰고 손을 푼 뒤에는~
나태주 시인의 시를 한지 위에 따라쓰고 시의 뜻을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글만 쓰면 너~무 아쉬울 것 같아서
조선시대 선비들의 친구인 “사군자”에 대해 배우고 그림을 그렸답니다 🙂

아주 멋진 작품들이 나왔지요?

여러분도 서예를 해 보세요 🙂